[리뷰] MUJI 무인양품 무지 어깨가 편한 발수 륙색 백팩

평생 탈 비행기를 다 타고 있는 요즘 보안검색을 지날 때마다

가방 두 개에 노트북까지 있어 정신없이 꺼내고는 하는데,

몇 번 바닥에 떨어뜨리고 나서야 한 번에 넣어서 가져갈 백팩을 구매했다.


[리뷰]

MUJI 무인양품 무지 어깨가 편한 발수 륙색 백팩


무인양품 무지 발수 륙색 백팩 사진.

무인양품에서 판매 중인 륙색.

‘륙색’은 백팩의 원형이라고 한다.


무인양품 무지 발수 륙색 백팩 사진.

밝은 색으로 살까, 하다가

때가 잘 탈 거 같아 블랙으로 선택했다.


무인양품 무지 발수 륙색 백팩 사진.

숄더패드에 특별히 쿠션이 많은 건 아닌데,

어깨를 잘 감싸줘서 편한 느낌.


무인양품 무지 발수 륙색 백팩 사진.

뒷면에 캐리어 핸들에 걸 수 있는 밴드와

작은 태블릿을 뺄 수 있는 지퍼가 있다.


무인양품 무지 발수 륙색 백팩 사진.

양쪽으로 홀더가 있어서

우산과 텀블러 정도를 수납하기 좋다.


무인양품 무지 발수 륙색 백팩 사진.

심플한 디자인으로

앞쪽에 추가적인 수납공간이 있다.


무인양품 무지 발수 륙색 백팩 사진.

믿음직한 YKK 지퍼.


무인양품 무지 발수 륙색 백팩 사진.

내부에 노트북과 태블릿을 위한

파티션이 준비되어 있다.


무인양품 무지 발수 륙색 백팩 사진.

가장 뒷 면은 노트북,

앞 쪽은 태블릿이나 노트를 수납하면 좋을 것 같다.


무인양품 무지 발수 륙색 백팩 사진.

14인치 노트북 정도는

무리 없이 수납이 가능하다.


실용성 있는 디자인에 깔끔한 마감.

어중간한 사이즈는 아쉬움.


헬멧백이나 메신저백, 크로스백 등

다양한 가방을 써왔지만 역시 많은 물건을 담기에는

손과 어깨가 편한 백팩이 맞는 듯하다.

때에 따라 맞는 가방 한 개를 선택하는 게 가장 좋지만,

그 한 개에 필요한 게 모두 들어가지지 않으면

포지션이 애매해지기 때문이다.

무지 륙색 백팩은 심플한 디자인이면서도

발수와 내구성 등 기본에 충실한 제품이다.

또 노트북 수납공간과 별도의 태블릿 홀더,

넓은 크기를 가지고 있으니 일상에서 편하게 사용하기

좋은 제품으로 추천하고 싶다.


위 리뷰는 어떠한 지원도 받지 않은 객관적 리뷰입니다.



[리뷰]

MUJI 무인양품 무지 어깨가 편한 발수 륙색 백팩

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