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업무용과 개인적으로 사용할 겸 재미 삼아 구입한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라벨 사이즈 조정이 가능한 가변형 제품으로 선택했다.


[리뷰]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사진.

알리보다 국내가 더 저렴해

쇼핑몰에서 구입한 라벨 프린터.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사진.

블루투스와 배터리가 내장돼있어서

무선으로 사용이 가능하다.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사진.

색상은 검은색으로 선택.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사진.

급지 방법이 자세히 나와있으니

설명서를 읽고 라벨을 장착하는 게 좋다.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사진.

구성품은 본체와

마이크로 5핀 USB 케이블로 이루어져 있다.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사진.

조그마한 디스플레이도

내장되어 있다.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사진.

오른쪽에 위치한

충전 포트.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사진.

하단에는 걸어놓을 수 있는

고리가 있다.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사진.

살짝 힘을 주면

이렇게 케이스가 열리게 된다.

샘플로 40*30mm 라벨지가 들어있다.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사진.

앱 스토어에서

‘Print Master’를 다운받아 연결 후

출력해본모습.

깔끔하게 잘 출력된다.


높은 활용도와 준수한 인쇄 품질.

다소 비싼 라벨지 가격.


재미있게 사용 중인 제품.

감열 방식이어서 잉크 걱정도 없고

이곳저곳에 라벨 붙이는 재미가 쏠쏠하다.

더 저렴한 라벨 프린터도 있지만

대부분 작은 크기의 고정형 라벨이기에

최대 50mm까지 호환이 가능한 M110을 선택했다.

어플도 직관적이고 연결도 잘 돼서

간편하게 바로 출력이 가능한 게 장점이다.

라벨지가 저렴하지는 않지만 그래도 용량은 많으니

필요한 사이즈를 구입해두고 사용하면 좋을 것 같다.


위 리뷰는 어떠한 지원도 받지 않은 객관적 리뷰입니다.



[리뷰]

Phomemo M110 블루투스 라벨 프린터

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