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나무] 봄 맞이 엑설런트 포인트 분갈이

전 부터 해주고 싶었던 엑설런트 포인트의 분갈이.

봄에 분갈이를 해줘야 된다고 해서, 슬슬 기온이 올라가는 요즘

정사각형의 시멘트 화분과 배양토를 주문해 봄 맞이 분갈이를 준비했다.


봄 맞이 엑설런트 포인트 분갈이


반려나무 엑설런트 포인트 분갈이 사진.

창가에 붙어있는 평소의 위치.

노을 질 때가 가장 이쁘다.


반려나무 엑설런트 포인트 분갈이 사진.

봄도 다가오고, 기존 화분이 너무 답답해 보여서

시멘트 화분으로 분갈이를 해줬다.


반려나무 엑설런트 포인트 분갈이 사진.

같이 온 이끼는 시들기도 하고 작아서

다른 곳으로 옮겨줬다.


반려나무 엑설런트 포인트 분갈이 사진.

유일하게 같이 온 사람 피규어.


반려나무 엑설런트 포인트 분갈이 사진.

시멘트 화분의 마감은 나쁘지 않은 수준이다.

저렴한 제품이어서 완벽한 수준은 아니지만,

연한 회색의 색상이나 둥글한 마감이나 마음에 든다.


반려나무 엑설런트 포인트 분갈이 사진.

훨씬 든든해진 느낌이다.

무럭무럭 자라서 내년 봄에 또 다시 분갈이를 할 수 있길 바래본다.


봄맞이 엑설런트 포인트 분갈이

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