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뷰] HAHOUSE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 Five Bites 전시

율과 함께 오랜만에 찾은 이태원 거리.

마침 한남동에서 보고 싶은 전시가 있어서 나들이 겸

늦은 점심에 집을 나와 가고자 했던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을 찾았다.


[리뷰]

HAHOUSE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

Five Bites 전시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한강진 역에서 내려 한남동 카페거리로 걷다 보면

마주하게 되는 하하우스 쇼룸.

위치 /
서울특별시 용산구 이태원로54가길 8, 2층
HAHOUSE

영업시간 /
화 – 일요일, 12:00 – 20:00
월요일 휴무

인스타 /
@hahouse_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쇼룸의 입구인 2층으로 올라오면

또 다른 공간으로 연결되는 문이 있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방문 당시 진행 중이었던 전시는 Five Bites로

하하우스와 베렌트레프 젤리, 다섯 아티스트가 협업해

작품을 전시 중이었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마침 사람이 적은 시간대에 방문해서

편안하게 도슨트 투어를 들을 수 있었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작지만 외부와 단절된

전혀 다른 공간에서 펼쳐지는 전시.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단순한 스낵의 관점에서 벗어나

우리와 일상을 함께하는 젤리의 모습이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의자 위에 놓여 있던 도록.

젤리를 물었을 때 새겨지는 치열이 모두 다른 것처럼

지극히 일상적인 것들이 우리를 가장 잘 대변하고 있었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젤리 속에서 어떤 모습이 보이는지 묻는

도슨트 님의 첫 퀴즈.

곰돌이와 나뭇잎 등 다양한 상상력이 발휘됐지만

정답은 개구리였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오롯이 작품에 집중할 수 있었던 전시 공간.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상자 속에 담겨있을 것만 같은

사과 맛 젤리.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전시 자체도 좋았지만,

절제된 공간이 특히 마음에 들었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작품을 만나는 다양한 방법.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공간에 어울리는 선곡도 좋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막바지에 이르자

직접 젤리를 먹어볼 수 있는 기회가 주어졌다.

젤리에 대한 고찰 덕분인지

어떤 걸 선택해야 하나 한참을 고민했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이어지는 전시.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베렌트레프의 젤리가

도감처럼 나열되어 있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눈에 들어왔던 조명.

마치 헤드램프를 켜놓은 듯 한 느낌이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모노톤의 공간에서

진득한 색감을 가진 의자.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몇 개의 의자가 곳곳에 놓여 있었는데,

가장 인상 깊었던 의자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색채를 뺀 또 다른 젤리의 모습.

상상으로 채색해 본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외롭고 고독하거나,

힘 있고 거대해 보였던 젤리.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전시가 끝나고, 관람객의 눈높이에서

섬세한 설명을 해주신 도슨트 님께 감사를 전하며

공간을 조금 더 둘러보았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직접 구매할 수 있었던 젤리.

케이스도 예쁘고 젤리 역시 맛있어서

율이 하나 구매했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한편에서는 엽서도 판매 중이었다.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Five Bites 전시 사진.

전혀 상상치 못했던 인상 깊은 공간.

앞으로의 전시가 기대된다.


작품에 오롯이 집중할 수 있는 전시.

도슨트 투어도 곁들이길 추천.


예상치 못한 주제에 예상할 수 없을 만큼 빠져든 전시.

“젤리”라는 지극히 일상적이고 가벼운 종류의 것을

흔적과 연결시키고 새로운 시선으로 바라보니

새삼 지금껏 젤리를 대해 온 태도와

내 흔적이 남아있는 것들에 대해 다시금 생각하게 되었다.

사실 전시를 관람할 때 도슨트 투어를 듣기보다

자유롭게 작품을 보며 나름의 생각을 해 보는 타입인데,

이번에는 사람이 적기도 하고 친절히 투어를 권유해 주셔서

짧은 시간이었지만 작가와 작품, 전시 의도에 대한 설명을 들을 수 있었다.

작품을 바라보는 시선을 제한할 거라는 내 편견과 달리 굉장히 인상적이어서

앞으로 다른 전시에서도 기회가 된다면 도슨트 투어를 들어봐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

아쉽게도 글을 쓰는 시점에는 Five Bites 전시가 종료됐지만,

앞으로도 다양한 전시를 진행한다고 하니 자주 찾을 듯 한 느낌이다.


위 리뷰는 어떠한 지원도 받지 않은 객관적 리뷰입니다.



[리뷰]

HAHOUSE 하하우스 한남동 쇼룸 /

Five Bites 전시

끝.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