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DAILY/Life

처음처럼 마이라벨 이벤트 "애주가처럼" 라벨 도착

페이스북을 통해 참가한 처음처럼 마이라벨 이벤트.



기존 처음처럼 라벨에서 몇가지 문구를 수정하여 제작된 라벨을



직접 받아 볼 수 있어서 여러모로 인기가 많은 듯 하다.



전에는 한 달에 15매 씩 두 번 제작이 가능한 조건으로 참여 할 수 있었는데,



요즘은 신촌이나 홍대 등 술집에서 처음처럼 마케팅 팀이 주는 쿠폰을 통해 참여가 가능하다고 한다.



마이라벨 신청은 처음처럼 마이라벨 만들기(https://labelstagram.firstsoju.co.kr/)에서 가능하며



주말 저녁이면 술집에 꼭 한 두번은 찾아오니 기다렸다 쿠폰을 받아 참여해도 기억에 남을 이벤트 인 것 같다.






처음처럼 마이라벨 이벤트 "애주가처럼" 라벨 도착





보름정도 걸려 도착한 처음처럼 마이라벨.

굳이 애주가라고 받는 사람에 써 놓았다...







라벨 사이즈는 소주 병에 붙어있는 처음처럼 라벨과 같은 듯 하다.







1회 신청시 최대 15매 씩 신청이 가능해서

15매 모두 신청했다.







애주가처럼.

언젠가 술자리에서 유용하게 쓰일 것 같은 느낌이다.






처음처럼 마이라벨 이벤트 "애주가처럼" 라벨 도착



끝.